뉴스센터 iOS Android 사전등록 게임공략 게임기네스 갤러리 사랑방
 

클래시오브클랜

케로로퍼렁별

뫼비우스FF

크로노블레이드

레이븐

임플로전

아이어(Ire)

삼국지조조전

캔디소다사가

쿠킹마마

회원가입   
배틀그라운드가 포트나이트를 이길 수 없는 이유
닉네임 : 김형석 기자   [등록일시 : 2018-04-06 10:52:48]  조회 : 2330 . 추천 : 0   첨부파일 :
http://ver.kr/dG5fNn

배틀로얄 장르를 확립한 두 게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와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이하 포트나이트)가 작년말부터 전세계를 무대로 용호상박의 싸움을 벌여왔다. FPS의 콜 오브 듀티 vs 배틀필드 대결에 견줄만큼  흥미진진한 대결이었지만, 올해 들어 배틀그라운드에서 포트나이트 쪽으로 기울기 시작했다는 게 업계 분석가들의 의견이다. 일단 수치부터 살펴보자.
 

 

3월에 발표된 트위치 주 평균동접에서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은 139,000명, 배틀그라운드는 64,000명으로 배 이상의 수치를 기록했다. 이대로라면, 포트나이트 시청자 수는 2018년 가파른 상승세를 탈 것으로 보이며, 상대적으로 배틀그라운드는 시청자 유지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마케팅 분석기관인 슈퍼데이터가 지난달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이 1억2천6백만 달러, 그리고 배틀그라운드가 1억3백만 달러의 월매출을 기록했다. 이미 트위치 시청자 수 등 여러 지표로 나타났던 포트나이트의 우위가 매출면에서도 배틀그라운드를 압도한 것이다.
 

 

이런 이류로, 작년 게임업계를 강타했던 배틀그라운드 돌풍은 올해 들어 포트나이트에게 넘어간 것이 확실해 보이는데, 문제는 앞으로도 배틀그라운드의 역습은 보기 힘들 것이라는 데 있다. 배틀그라운드 상승세를 꺾은 중국발 해킹 사태 등이 이유다. 레딧 등 여러 게임 커뮤니티에서는 다음과 같은 또 다른 이유를 들어 배틀그라운드가 포트나이트를 이길 수 없는 이유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유저들의 의견을 종합했다.
 

1. 유료 vs 무료

3만2천원(30달러)라는 가격에도 불구하고, 무료인 포트나이트를 상대로 선전하고 있는 배틀그라운드를 오히려 칭찬할만 하다. 하지만, 개발사 에픽게임즈가 공격적인 콘텐츠 업데이트로 포트나이트를 강화하고 있어서, 게임 플레이의 차이가 거의 없는 상황에서 유저들은 무료 게임의 손을 들고 있다. 유료인 패키지 게임의 몰락을 지켜보며, 무료 온라인 게임으로 사업을 확장해온 퍼블리셔 PUBG(블루홀)도 이를 잘 알고 있을 것이다.


2. 중국 해커

배틀그라운드가 중국에서 인기를 끌면서, 중국인 해커들은 게임을 엉망으로 만들었다. 지역 제한이 없는 탓에 전세계 유저들이 여기에 말려들었고, 경쟁작 포트나이트의 출시와 함께 배틀그라운드를 떠나기 시작했다. 대대적인 밴 등 조치를 취했지만, 여전히 문제가 지속되고 있다. 한편, 텐센트와 합작으로 선보인 중국판 배틀그라운드의 호조로, 아예 사업 전개를 중국 등 아시아에 포커스를 맞추는 게 아닌가 하는 추측도 나온다.


3. 유저 중심 vs 사업 중심

작년 업계를 발칵 뒤집었던 EA 스타워즈 배틀프론트2 사태를 통해 알 수 있듯이, 유저들 사이에 랜덤박스에 대한 거부감이 극도에 달해 있는 상황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배틀그라운드는 랜덤박스를 채용했고, 유저들의 냉담한 반응이 따라왔다. 반면 에픽게임즈는 배틀 패스라는 신 시스템을 탑재하여 매출과 유저의 호평을 동시에 얻고 있다. 또한, 두 게임 모두 언리얼 엔진 기반이지만, 엔진개발사인 에픽게임즈의 유저 대응과 업데이트는 블루홀이 도저히 따라잡을 수 없을 정도로 재빨랐다.
 

텐센트 합작의 중국판 배틀그라운드 사업이 성공을 거둔다면, 배틀그라운드 프랜차이즈가 사업적으로는 포트나이트에 이길 수도 있다. 하지만, 대중적 인기를 보면, 배틀그라운드 개발자 브렌던 그린이 꿈꾸던 배틀로얄 게임의 왕관은 이미 포트나이트에 넘어간 것으로 보인다.​ ​ 

0
   
총 덧글수 ( 0개 )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추천
1777     PC방 결제도 블록체인 가상화폐로? 소극장서 가상화 이재덕 기자 2018-06-08 1178 0
1776     메탈맥스 제노 리뷰(PS4) 김형석 기자 2018-06-07 1430 0
1775      펄어비스 '검은사막모바일', 향후 방향성은? '놀거 이재덕 기자 2018-06-07 1080 0
1774     ‘포켓몬 고’로 잡은 포켓몬, ‘닌텐도 스위치’에 김효진 기자 2018-06-04 1543 0
1773     달아오르는 ‘게임과 블록체인’, 금주의 핫 이슈는? 이다윗 기자 2018-06-01 1285 0
1772     8비트 감성의 던전 탐험+상점 게임 '문라이터'리뷰 김형석 기자 2018-05-30 3302 0
1771     평화로운 '오덕'들의 오후...네코제를 찾아가다 김형석 기자 2018-05-27 1511 0
1770     블록체인 게임 모객앱 '프렉탈' 직접 사용해보니 이재덕 기자 2018-05-25 1486 0
1769     [인터뷰] "게임기획이 마케팅의 시작" 데이세븐 장석 이재덕 기자 2018-05-25 1731 0
1768     韓 스타트업 '넘버스', 카지노게임에 블록체인 결합.. 이재덕 기자 2018-05-23 1237 0
1767     나이언틱, '포켓몬고'에서 19일 점심 '포켓몬' 대량 방 이재덕 기자 2018-05-18 1584 0
1766     에픽CEO 팀 스위니, "AR은 스마트폰을 대체할 혁신적 김형석 기자 2018-05-18 1491 0
1765     에픽게임즈 팀스위니, "플랫폼 통합이 게임의 미래" 이재덕 기자 2018-05-18 1454 0
1764     넥슨이 만든 아재 MMORPG?... '카이저'출시로 '카저씨' 김형석 기자 2018-05-16 1862 0
1763     경기콘텐츠진흥원, 게임스컴/도쿄게임쇼 참가사 모 이재덕 기자 2018-05-16 1732 0
1762     대학 수업에 '문명', '유로파유니버셜리스'가 교재로 김형석 기자 2018-05-15 2907 0
1761     PC '리니지' 20주년... 엔씨, "‘리니지’로 40년 갈 것" 이재덕 기자 2018-05-15 1635 0
1760     핀콘, '헬로히어로 에픽배틀' 올 여름 출시 발표 김형석 기자 2018-05-13 1549 0
1759     [플레이엑스포] 에반 웹, 게임 IP 라이선스의 미래를 김형석 기자 2018-05-13 1464 0
1758     '코에이'공동개발... '신삼국지 모바일'베일을 벗다 김형석 기자 2018-05-13 1275 0
1757     10주년을 맞은 ‘플레이엑스포’, 역대 최대 규모 개 김형석 기자 2018-05-11 1206 0
1756     2018 플레이엑스포 개막... 볼거리, 즐길 거리는? 이재덕 기자 2018-05-10 1544 0
1755     “’몬헌’이 효잘세” 캡콤, 25년만에 최고 실적 김형석 기자 2018-05-08 1302 0
1754     'KSV NTT', 아프리카TV PUBG리그 연속 우승! 김형석 기자 2018-05-08 1444 0
1753     나이언틱, '포켓몬고' 전세계 이벤트 개최 이재덕 기자 2018-05-08 1938 0
1   |2   |3   |4   |5   |6   |7   |8   |9   |10   |
베스트 게시물
베스트 댓글
 전국적인 아파트물건 소개해드릴
 덕분에 좋은 미연시 많이 알았습니
 잼남, 근데 물건들 활용하는 거 너
 1등했는데도, 이 집은 주가 팍팍 내
 분식집 치고는 너무 커....ㅋㅋ 
 던파 대단함...크로스파이어도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긴 함. &nb
 1월 12일 출시, 테라m급이 될라나??&n
 결론은 이동안했다는 거... 
 둘이 대결이 안될 거 같은데???
게임와이 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제휴안내  |  보도자료

게임와이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137-873)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 7길 10, 3층(역삼동, 융전빌딩) / TEL : 070-4658-9418 / FAX : 02-8233-9383
Copyright@GAMEY. All Rights Reserved